주 메뉴로 가기 >> 보조 메뉴로 가기 >> 컨텐츠 바로 가기 >>

현대자동차 교통안전 체계

교통사고 없는 안전한 세상은 우리 모두의 소망입니다.

현대자동차는 모든 사람들이 마음 편하게 뛰어 놀 수 있도록 교통안전 확립에 힘을 기울이며, 운전자와 보행자가 모두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하고 즐거운 교통문화를 만들어 가고자 ‘Safe Move’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Safe Move 캠페인은 '함께 만드는 안전한 세상‘이라는 컨셉을 바탕으로 하여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교육은 물론 현장사고 방지, 교통사고 피해자에 대한 지원 등 교통안전 문화 확산을 위한 현대자동차의 사회공헌 캠페인 입니다.

현대자동차는 인간과 환경이 공존하는 안전하고 행복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자동차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습니다.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영유아 및 어린이를 위한
교통안전 예방 교육
  • 로보카폴리 교통안전 캠페인
  • 어린이 승하차 보호기 ‘천사의 날개’
  • 어린이 안전짱 / 키즈 현대
교통사고 유자녀 진로 멘토링
교통사고 유자녀와 대학생 멘토의
진로 탐색을 통한 정서 발달
  • 세잎클로버 찾기
로드킬 문제해소 및 예방 캠페인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안전한 도로교통문화 확립
  • 한국로드킬예방협회 설립·지원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어린이를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현대자동차는 어린이의 교통안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 '천사의 날개' 달아주기
    전국 어린이 보육시설의 통학버스에 어린이 승.하차 보호기를 기증하고 있습니다.
    방문하기
  • 어린이 안전짱
    어린이에게 꼭 필요한 안전에 대한 교육 및 안전 불감증 해소를 위해 온라인 교육은 물론 체험 박람회를 개최하고 있습니다.
    방문하기
  • 키즈현대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자동차 정보와 안전 및 환경 학습자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방문하기
어린이를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동영상
<어린이 교통안전 캠페인>

창문을 열고 팔이나 머리 등을 밖으로 내밀면 위험해요!
Children's Dangerous Moment Becareful ! Dangerous !

안전벨트를 매지 않으면 위험해요!
Children's Dangerous Moment Becareful ! Dangerous !

자동차나 버스 뒤에서 놀면 위험해요!
Children's Dangerous Moment Becareful ! Dangerous !

버스에서 내려 주위를 살피지 않고 차 앞으로 뛰어나가면 위험해요!
Children's Dangerous Moment Becareful ! Dangerous !

천사의 날개는 뒤에서 오는 오토바이 등으로부터 아이들을 지켜줍니다!
Children's Dangerous Moment Becareful ! Dangerous !

Children's Dangerous Moment
Wings of Angel, Protecting Children's Safety

kids.hyundai.com

※ 영상 플레이어 종류에 따라 영상이 재생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럴 때에는 다른 영상 플레이어를 설치하세요.

세잎클로버 찾기
청소년과 대학생을 위한 교통사고 유자녀 진로 멘토링 세잎클로버 찾기
현대자동차의 ‘세잎클로버 찾기’는 2005년부터 매년 실시하는 교통사고 유자녀 소원 수행 사업입니다.
교통사고 유자녀들에게는 경제적 지원과 함께 정서적 지원도 시행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세잎클로버 찾기’는 유자녀들에게 평소에 꼭 필요했던 작은 소원을 들어주는 ‘행복 찾기’를 넘어 멘토와 멘티가 함께 ‘꿈’을 찾아가는 진로 멘토링으로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청소년과 대학생을 위한 교통사고 유자녀 진로 멘토링 세잎클로버 찾기 동영상
<세잎클로버 찾기>


선물. 김진한

현대자동차에서 하는 세잎클로버 소원 성취에 자전거를 갖고 싶다고 응모했다.

교통사고로 부모를 잃은 학생에게 소원을 들어주는 행사 내 사연이 뽑혔다.

아빠가 나한테 자전거를 선물해 주신 것 같다.

5년 전 돌아가신 아빠. 나는 아빠를 잊고 있었는데 아빠는 날 기억하고 있었나 보다.

세잎클로버 찾기 프로젝트 주인공 김진한 군의 자작 시 “선물” 중에서...

경북 봉화의 한 시골마을 엄마 아빠와 함께 행복하게 살던 여덟 살 소년은 친구들처럼 멋진 자전거가 갖고 싶었습니다. 소년에게 자전거를 꼭 사주겠다고 약속한 아빠. 그러던 어느날....

자막: 아빠! 자전거가 갖고 싶어요 / 우리 아들이 갖고 싶다는데 세 밤만 자면 아빠가 꼭 사줄게~

아빠는 교통사고로 소년과 한 약속을 지키지 못하고 하늘나라로 떠났습니다.

글재주가 남달랐던 소년은 시를 쓰면서 아빠에 대한 그리운 마음을 달래곤 했습니다. 그리고 6년이 흐른 후...

소년을 아끼던 주변 선생님들의 도움으로 소년은 그토록 갖고 싶었던 자전거를 선물로 받을 수 있었습니다.

열네 살 시골소년의 아주 특별한 꿈 찾기 프로젝트가 지금 시작됩니다.

[열네 살 시골소년 진한이의 세잎클로버 찾기]

아빠에게 자전거가 갖고 싶다고 조르던 여덟 살짜리 꼬마는 어느덧 열네 살 중학생이 되었습니다. 시골 집에서 엄마와 단 둘이 살고 있는 소년은 이 다음에 커서 멋진 검사가 되고 싶다고 하는데요.

Q. 진한이 꿈이 검사라는데
A. 윤분순 (김진한 군 엄마) : 공부를 열심히 해야 되는데 그게 잘 될지는 모르겠어요. 나쁜길로 안가고, 요즘은 세상이 너무 험하잖아요. 지금처럼 이렇게 착하게 이대로만 성장했으면 좋겠어요.

진한이와의 첫 만남은 대구 경북대학교에서 이루어졌습니다. 진한이는 교통사고 유자녀의 꿈을 찾아주는 현대자동차 세잎클로버 찾기 프로젝트에서 꿈 찾기 멘토 정란씨를 만나 진로 멘토링을 받을 수 있었는데요. 정란씨는 진한이를 위해 경북대학교 로스쿨 재학생 문인곤씨를 소개시켜 주었습니다.

자막: 꿈에 그리던 로스쿨 방문!

로스쿨을 방문해 검사가 되고 싶은 자신의 꿈을 마음속으로 조금 더 구체화 시켜보는 진한이.

자막: 자신의 꿈을 다시한번 다져보는 진한이. 형, 누나의 따뜻한 배려가 고맙기만 한데...

멘토1: 일단 너가 검사가 되려면 로스쿨부터 와야 하는거잖아. 기본이 안되면 안될 수가 있어. 그 정도로 검사가 힘든거야. 근데 자기가 정말 열심히 하고 꿈이 있고...

멘토2: 나쁜 사람들을 혼내주고 착한 사람들을...

이번 로스쿨 방문은 진한이에게 특별한 기억으로 남을 것 같습니다.

문인곤(경북대학교 로스쿨 재학): 검사가 왜 되고 싶은지 말 해줄 수 있어?

김진한(2013 세잎클로버 찾기 멘티): 재판도 해 보고 싶고 사람들의 인권을 보장해 주고 싶어요.

Q. 세잎클로버 찾기 프로젝트 장점
A. 정란(2013 세잎클로버 찾기 멘토): 서울에 있는 아이들은 문화체험의 기회가 많을 수 있겠지만 진한이 같은 경우에는 (저도 그렇지만) 청소년 때 많은걸 경험해보지 못했어요.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서 꿈과 관련된 여러 가지 활동을 해 볼 수 있다는 것이 (세잎클로버 찾기 프로젝트의) 가장 큰 장점 인 것 같아요.

정란씨는 진로 멘토링을 통해 진한이에게 더 많은 걸 보고 느끼게 해주고 싶습니다.

정란: 진한아, 오늘 로스쿨 방문한 거 어땠어?

김진한: 다들 바쁘신 분들인데 저 때문에 약속도 깨고 와 주셔서 정말 감사드리고 많은걸 배워갈 수 있어서 좋았어요.

정란: 오늘의 멘토링을 다섯 글자로 표현한다면?

김진한: 24시 편의점. 언제라도 열려있고 편하고 좋으니까

다음 날. 경북 봉화의 시골집에서 다시 만난 진한이. 진한이에게 세잎클로버 찾기는 어떤 의미일까요?

김진한: (세잎클로버 찾기 프로젝트는) 꿈을 이루고 찾게 해주는 프로젝트 인 것 같아요. 예전에는 그런 생각을 안 해봤는데 꿈을 더 확실하게 이루고 싶은 생각이 들어요. 공부도 하고 봉사도 하고 그렇게 살아갈거에요.

검사가 되고 싶은 꿈을 이뤄 자신보다 어려운 사람들을 도와주고 싶다는 진한이. 진한이의 소중한 꿈을 현대자동차가 응원합니다.

※ 영상 플레이어 종류에 따라 영상이 재생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럴 때에는 다른 영상 플레이어를 설치하세요.

로드킬 예방 캠페인
모든 사람들을 위한 ‘로드킬 문제해소 및 예방 캠페인’
한 해 약 30만 마리의 야생동물이 도로 위에서 자동차에 치어 목숨을 잃고 있습니다.
로드킬(Roadkill)이라고 불리는 찻길 동물사고 때문입니다.
현대자동차는 올바른 교통문화 확립과 푸른 자연 복원, 야생동물 보호와 운전자의 안전을 위해
국내 최초로 로드킬 문제 전문 기관인 한국로드킬예방협회를 2013년에 설립하여 협회의 자립을 지원하고 있으며
로드킬에 대한 인식개선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을 함께 추진하고 있습니다.
모든 사람들을 위한 로드킬 문제해소 및 예방 캠페인 동영상
<로드킬 예방 캠페인>

현대자동차가 아이들에게 물었습니다. 우리 친구들 무슨 동물을 좋아하세요?

아이들: 토끼 노루 다람쥐 사자

혹시 로드킬 이라는 말 들어봤나요?

Q. 로드킬 혹시 알아요?
A. 네
Q. 본 적 있어요?
A. (끄덕끄덕) 마음이 아파요. / 불쌍한 거 같아요. / 너무 가슴이 아파요. 생명이 죽었으니까...

자막: 로드킬 (road kill). 야생동물들이 도로를 지나다 차량에 치여 죽는 것, 최근 5년 로드킬 발생 건 2만 7,600건. 하루 평균 13.5건

아직 그 심각성을 모르는 운전자가 많은 것이 현실.

“여러 가지 동물들이 자유롭게 노는 세상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동물을 사랑하는 아이들의 순수한 마음을 보여주고 싶었습니다. 그것이 이번 프로젝트의 ‘이유’ 였습니다.

우리는 로드킬이 자주 발생하는 지역부터 꼼꼼히 찾아보기로 했습니다. 직접 현장을 찾아가 조사하고 또 깊이 있게 연구 했습니다.

그리고 아이들과 함께 더 많은 사람들에게 우리의 진심어린 마음을 전달하기로 했습니다.

관계자: 야생동물들이 많이 다니는 장소에 가서 여러분들이 그린 그림을 길가에 길게 매달 거예요.

아이들은 각자 마음 속에 있는 동물들을 정성스럽게 그려나가기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아이들의 마음이 하나하나 완성되고 모였습니다.

그리고 다음 날. 우리는 먼저 아이들과 함께 로드킬이 자주 발생하는 지역으로 향했습니다. 추운 겨울 먹이를 구하기 어려운 동물들을 위해 먹이를 놓아 주기로 했습니다.

아이 목소리1: 다람쥐야 밥 많이 먹어

아이 목소리2: 참새야 많이 먹어라

마지막으로 예쁜 동물들을 지켜주고 싶은 마음이 담긴 그림도 길가에 걸어보기로 했습니다. 그리고 마침내

아이들의 작은 손으로 진심을 담은 그림들이 차가운 도로에 따뜻한 온기를 불어 넣었습니다. 도로 위를 지나는 자동차 운전자들에게 전달되는 아이들의 마음. 아이들의 진심이 전달 된걸까요?

운전자1: 어린 아이들의 마음이 얼마나 잘 반영되었습니까. 보기 좋아요.

운전자2: 어린이들이 (동물) 그림을 그린걸 보니까 어른들이 앞으로 더 조심히 다녀야 되겠다...

운전자3: 아이들도 이런 생각을 가지고 있는데 어른들도 배워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이들의 순수한 미소. 보이시나요? 현대자동차는 더이상 도로 위에서 희생되는 동물이 없길 바라는 마음에서 한국로드킬예방협회를 설립, 지원하고 있습니다.

사람과 야생 동물들이 다 함께 안전한 길을 찾는 그날까지 함께 하겠습니다.

길을 찾는 사람들의 한국로드킬예방협회

※ 영상 플레이어 종류에 따라 영상이 재생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럴 때에는 다른 영상 플레이어를 설치하세요.

TOP